크루

WRC 크루들이 그렇게 두터운 파트너십을 갖게 된 비결이 궁금하십니까? 드라이빙 듀오를 찾아가, 개개인에 대해 더 자세히 알아보고 훌륭한 팀워크의 비결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. 선수들의 현재까지 성적뿐만 아니라 그들의 취미, 인생 최고의 순간까지 바로 지금 여기서 확인하십시오.

Thierry 과 Nicolas

벨기에 출신 Thierry과 Nicolas는 각자의 능력을 발휘하면서 협력하는 관계입니다. Thierry는 “우리 사람은 물과 불처럼 서로 많이 다르지만, 점이 오히려 서로를 보완해주는 부분이 있어 좋다고 말합니다. 두 사람은 완벽한 협력으로 항상 서로의 능력을 극대화시킵니다. Nicolas는 “지금의 일을 즐기는 것이 가장 큰 동기부여가 된다고 강조합니다. 우리는 경기가 시작될 때마다 항상 악수를 하면서 서로에게 행운을 빌어줍니다.” 드라이빙 때 두 사람은 환상의 조합을 자랑합니다. “Nicolas 주의해야 것들을 알려주니 드라이빙에만 집중할 있고, 이게 바로 협력이죠.” 두 사람의 역할을 바꿔보면 어떨까요? Nicolas는 “속도는 빨라질지 모르겠지만 결승선에 도달하지는 못할 이라며 웃어 넘깁니다.

프로필 Thierry 프로필 Nicolas

Dani 과 Carlos

스페인 출신인 Dani와 Carlos는 2018년 WRC 시즌 준비를 하는 팀의 일원이 되면서 랠리에서 우승한 2013년 시즌 이후 처음으로 다시 한팀이 되었습니다. 이 팀은 2003년에 처음으로 크루 파트너십을 형성했었습니다. “그는 약관 스무살로 경험이 많은 코드라이버를 찾고 있었지요,”라고 칼로스가 과거를 떠올리며 말했습니다. . 7년이 지난 후 이 두 사람은 2011년에 한 팀으로 WRC에 출전하며 몇번 수상을 하기도 했습니다. “내 생애 처음으로 독일에서 우승한 것을 포함해 둘이서 좋은 성적을 거두었었죠”라며 다니가 한마디 했습니다. “2018년에는 현대 모터스포츠의 선수로서 그 성공을 재연했으면 하는 것이 바람입니다. 고 바랍니다.”

프로필 Dani 프로필 Carlos

Hayden 과 Seb

헤이든과 세브는 다른 선수들에 비해 닮은 점이 매우 많습니다:우리 잘못되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대부분의 사항에 대해 생각이 같은 좋지요!” 라며 세브가 설명을 곁들였습니다. 뉴질랜드인과 영국인은 막후에서 긴밀한 공조 관계를 발전시키고 있었습니다. “세브가 차에 탔던 첫 순간부터 보여준 부지런함과 동기부여 및 열정은 제게 강한 인상을 남겼습니다,”라며 헤이든이 부연 설명을 했습니다. 세브가 그 감정을 반영하고 있습니다: 우리는 지구 반대쪽에서 태어났지만 공통점이 많고 일할 때는 아주 꼼꼼합니다.” 둘 중에 누가 정비 기술이 좋은 가요?라는 질문에 당연 헤이든이죠!라고 답을 하면서 역할까지 기꺼이 바꾸기도 합니다. 일단 주행 도로 구간에 나가면 고속 랠리카 운전은 재주꾼에게 맡기는 좋습니다,”라고 세브가 말했습니다.

프로필 Hayden 프로필 Seb

Andreas 과 Anders

Andreas와 Anders는 거의 모든 면에서 꽁깍지 속의 콩알처럼 너무나 흡사히 닮았습니다. 한 달 차이로 오슬로에서 태어났으며 둘 다 랠리에 대한 열정이 대단합니다. “긴장과 압박 속에서 실력 발휘하는 걸 좋아하지요,”라고 Anders가 한마디 했습니다. 두 명의 노르웨이인은 2007년 쯤에 만나 16개월 동안 같이 한 집에 살았습니다. 그 당시 Andreas 는 Anders가 훌륭한 코드라이버가 될 수 있겠다라고 판단을 했습니다. Anders는 그 도전을 받아들였고 둘이서 함께 꿈을 이룰 원대한 계획을 수립했습니다. Andreas가 경위를 다음과 같이 설명했습니다: “서로를 잘 알고 또 차를 타고 있을 때나 아닐 때나 죽이 잘 맞기 때문이죠. Anders는 정말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코드라이버죠!” 모든 WRC 스테이지에 앞서 두 사람이 가볍게 주먹을 부딪히며 인사를 하지만, 쉽사리 역할 변경은 할 수 없습니다! 한번 시도를 해봤는데 내가 계속 엉뚱한 노트로 실수를 해서요,” 라며 Andreas 가 말을 이었습니다. “Anders가 웃음을 참지 못하더군요!”

프로필 Andreas 프로필 Anders